맘's 백과

출산 준비와 과정

세번째 단계-분만 3기

꼼꼼한 임신 계획으로 건강한 아이 낳아요.

세 번째 단계에서는 태반이 나오게 됩니다. 아기가 태어난 후에도 다시 진통이 오게 됩니다. 이 진통은 5분 간격으로 계속 오지만 그 강도는 전만큼은 강하지 않습니다. 자궁에서 태반이 완전히 분리되면 이를 통하여 태반과 이를 둘러싸고 있는 막이 완전히 밖으로 나가게 됩니다. 의사는 이것이 손상되지 않았는지를 체크하며 태반이 있던 곳으로부터의 출혈이 멈출 수 있도록 자궁이 제대로 닫히는지 확인합니다.
태반이 완전히 나오기까지는 5분에서 길게는 30분 정도 걸립니다. 태반이 나오기 까지 기다리는 동안 의사는 산모를 관찰하며 회음부를 꿰매게 됩니다.

힘든 분만시간을 잘 견뎌내고 아기의 울음소리가 들리면 대부분의 산모는 태반을 꺼내거나 회음부를 봉합해주는 통증은 거뜬히 견뎌내게 됩니다. 특히 무통분만을 위해 경막외 진통제를 맞았다면 아드레날린과 출산 뒤 곧 시작되는 몸의 신체 변화 적응에 대한 움직임으로 몸이 떨려 올 수도 있습니다.
일반적으로 산후 진통은 처음 며칠간 심하게 느껴지며 간헐적으로 이어집니다.

후디스몰 추천상품

1/4

쇼핑

1/2

BEST 맘's 놀이터

* 조회0 댓글0